오토헤럴드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 추가
최종편집 : 2017.8.20 일 14:45
오토헤럴드
자동차관리리콜정보
벤츠 E300·도요타 프리우스 등 총 4770대 무더기 리콜
강기호 인턴기자  |  zion37@lyco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11.09  09:25:47
   
2015 Mercedes-Benz S63 AMG Coupe

국토교통부가 메르세데스벤츠, 한국토요타, 스바루, 한불모터스, FCA, 현대차, 포르쉐, 모토 로싸에서 제작결함이 발견돼 총 29종 4770대를 리콜한다고 9일 밝혔다.

벤츠코리아 E300 등 6개 차종의 경우 뒷좌석 프레임과 연료펌프 배선 간에 간섭이 일어나 배선이 손상될 경우 주행 중 시동이 꺼져 사고가 발생할 가능성이 발견됐다. 리콜대상은 2015년 12월 21일부터 2016년 6월 16일까지 제작된 E300 등 6개 차종 1317대다.

또 2015년 9월 8일부터 2016년 2월 1일까지 제작된 S63 AMG 4M 쿠페 등 2개 차종 89대에서는 전조등 결함이 발견됐다. 전조등 설치 불량으로 광축이 기준보다 위쪽방향으로 설정됐을 경우, 반대편 운전자의 눈부심을 증가시켜 안전운행에 지장을 줄 가능성이 있다.

해당 차량 소유자는 오는 18일부터 벤츠코리아 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해당 배선위치 조정등을 수리 받을 수 있다.

   

2016 Toyota Prius

한국토요타 프리우스는 주차 브레이크 케이블의 고정상태 불량이 적발됐다. 케이블이 이탈되면 주차 시에 차량이 움직여 사고가 발생할 가능성이 발견됐다.

리콜대상은 2016년 1월 7일부터 2016년 9월 20일까지 제작된 프리우스 1390대다. 해당 자동차 소유자는 오는 10일부터 한국토요타 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부품 추가 장착 수리를 받을 수 있다.

스바루코리아 레거시·아웃백 등 2개 차종에서는 앞면 창유리의 와이퍼 모터가 과열돼 작동하지 않을 경우, 시야확보가 어려워 안전운행에 지장을 줄 가능성이 발견됐다.

리콜대상은 2009년 10월 6일부터 2012년 8월 23일까지 제작된 1350대로, 해당 자동차 소유자는 오는 14일부터 스바루코리아 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수리 받을 수 있다.

한불모터스의 푸조 508SW 1.6 Blue-HDi 등에서는 캠샤프트 풀리의 재질불량으로 캠샤프트 풀리가 파손될 경우 엔진작동이 멈출 가능성이 발견됐다. 리콜대상은 2015년 2월 6일부터 2016년 2월 4일까지 제작된 푸조 508SW 1.6 Blue-HDi 등 9개 차종 380대다. 

또 2016년 4월 1일부터 2016년 5월 5일까지 제작된 푸조 2008 1.6 Blue-HDi 등 2개 차종 승용차 114대에서는 ESP 유압 블록 내부의 이물질로 인해 ABS, ESC 등 작동 시 바퀴가 잠길 가능성도 드러났다. 해당 자동차 소유자는 11일부터 한불모터스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해당 부품 교체 등을 수리 받을 수 있다. 

FCA코리아 지프체로키에서는 좌석 부품과 안전띠 결함이 드러났다. 우선 2014년 6월 19일부터 2015년 7월 21일까지 제작된 지프 체로키 17대에서는 좌석 프레임 고정 볼트의 조립불량으로 충돌 시 제대로 고정되지 않은 좌석이 움직여 탑승자의 부상이 발생할 가능성이 발견됐다.

2015년 9월 15일부터 2016년 2월 22일까지 제작된 지프 체로키 43대에서는 유럽기준으로 제작된 차량임에도 불구하고 제작공정 오류로 뒷좌석 안전띠 리트랙터가 유럽기준이 아닌 미국기준으로 제작된 것이 드러났다.

해당 자동차 소유자는 오는 11일부터 FCA코리아 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해당 좌석 프레임 교환 등을 수리 받을 수 있다.

현대차 그랜드스타렉스(TQ) 등 2개 차종에서는 전조등 설치 불량이 발견됐다. 광축이 기준보다 좌측방향으로 설정된 경우 반대편 운전자의 눈부심을 증가시켜 안전운행에 지장을 줄 가능성이 발견됐다.

리콜대상은 2016년 9월 28일부터 2016년 9월 30일까지 제작된  그랜드스타렉스(TQ) 등 2개 차종 25대다. 해당 자동차 소유자는 오는 14일부터 현대자동차 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수리 받을 수 있다.

포르쉐 마칸 GTS 등 2개 차종은 앞 차축 스태빌라이저 연결 링크의 제작결함으로 급선회시 차량이 과도하게 선회해 안전운행에 지장을 줄 가능성이 발견됐다.  

리콜대상은 2016년 7월 30일부터 2016년 8월 9일까지 제작된  마칸 GTS 등 2개 차종 2대다. 해당 자동차 소유자는 오는 17일부터 포르쉐코리아 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수리 받을 수 있다.

모토 로싸에서 수입·판매한 두카티 XDiavel S 등 2개 차종 이륜차 43대에서는 변속기 출력축 기어 고정 너트의 조립불량이 드러났다. 이 경우 동력전달이 제대로 이뤄지지 않을 수 있다. 또 사이드 스탠드 브래킷 볼트의 조립불량으로 사이드 스탠드에 장착된 안전장치가 오작동해 주행 중 시동이 꺼지고, 주차 시 차량이 넘어질 가능성도 발견됐다.

리콜대상은 2016년 2월 25일부터 2016년 6월 23일까지 제작된  두카티 XDiavel S 등 2개 차종 43대다. 해당 자동차 소유자는 9일부터 모토 로싸 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수리 받을 수 있다.


페이스북
< 저작권자 © 오토헤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부위별 포토]
사진을 클릭하면 더 큰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강기호 인턴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성능에서 연비까지 업데이트로 해결...
항속 580km, 현대차 차세대 수소전기차 세계 최...
포르쉐, 파나메라 등 디젤차 일부 자진 퇴출
[별별차] 17만원 짜리 '레드 버그' 저렴해도 완...
스팅어 ‘드림 에디션’ 출시, 퍼포먼스 패키지 업
디젤 규제 강화 본격화…日 '하이브리드' 날개 다나
제네시스 전기차 1회 충전 500km 이상 주행
독일도 디젤 신차 판매 금지 방안 추진키로


스팅어 디젤의 색다른 맛 '이코노미 파워'
고성능에 초점이 쏠려 있는 스팅어의 디젤 2.2를 시승했다. 기본적인 사양 구성은 가솔린 버전과 같지만 2199cc 디... [더보기]
8월 위기설, 자동차 산업의 몰락이 다가온다

8월 위기설, 자동차 산업의 몰락이 다가온다

자동차 산업이 심상치 않다. 국내 경기가 부진한 탓도 ...
성능에서 연비까지 업데이트로 해결하는 자동차

성능에서 연비까지 업데이트로 해결하는 자동차

최근 자동차는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의 발전과 함께 다양한...

[별별차] 17만원 짜리 '레드 버그' 저렴해도 완벽한 車

[별별차] 17만원 짜리 '레드 버그' 저렴해도 완벽한 車
1914년 출시된 레드 버그(red bug)의 대당 가격은 가장 비싼 모델이 150달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자잔미디어 오토헤럴드|발행 및 편집인 : 김흥식|개인정보 및 웹사이트 관리 : 김아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아영
전자간행물 등록번호 : 동작 가 00003|사업자등록번호 : 108-19-31148| 전화번호 : 070-7382-0066
주소: 경기도 군포시 금당로 33번길 1-401호
Copyright 2011 오토헤럴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autoherald.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