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토헤럴드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 추가
최종편집 : 2017.11.20 월 11:17
오토헤럴드
자동차관리리콜정보
투싼, 스포티지, NX300h 등 50개 차종 15만5071대 리콜
최정희 인턴기자  |  reporter@autoherald.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1.18  10:26:58
   
현대차 2016 투싼

국토교통부가 현대차, 기아차, 한국 토요타,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BMW코리아, 볼보자동차코리아에서 제작결함이 발견돼 리콜을 실시한다고 18일 밝혔다. 

현대차 투싼(TL)과 기아차 스포티지(QL)는 뒷바퀴 완충장치 중 트레일링암의 제작결함으로 주행 중 소음이 발생하고 제동 시에 쏠림현상으로 안전운행에 지장을 줄 가능성이 발견됐다.

리콜대상은 2015년 3월 3일부터 2016년 7월 25일까지 제작된 투싼(TL) 8만8514대와 2015년 8월 1일부터 2016년 7월 27일까지 제작된 스포티지(QL) 6만1662대다. 해당 자동차 소유자는 2017년 1월 20일부터 현대차와 기아차 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해당 부품을 교체 받을 수 있다. 

또한 현대차 쏘나타(LF) 등 3개 차종에서는 운전석 에어백 인플레이터의 제조불량으로 충돌 시 에어백이 충분히 전개되지 않아 운전자를 제대로 보호하지 못할 가능성이 발견됐다. 

   
기아차 2015 스포티지

리콜대상은 2016년 5월 21일부터 2016년 10월 19일까지 제작된 쏘나타(LF) 등 3개 차종 164대며, 해당 자동차 소유자는 2017년 1월 24일부터 현대차 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해당 부품 점검 후 교체를 받을 수 있다. 

렉서스 NX300h 등 2개 차종에서는 브레이크 컨트롤 모듈의 제어 프로그램 오류로 브레이크 홀드 기능 작동 시 특정 조건에서 주차 브레이크가 작동하지 않아 차가 움직여 충돌할 가능성이 발견됐다.

리콜대상은 2014년 3월 12일부터 2016년 12월 7일까지 제작된 렉서스 NX300h 등 2개 차종  3004대다. 해당 자동차 소유자는 2017년 1월 19일부터 한국토요타 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해당 프로그램 재설치를 받을 수 있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E200 카브리올레 등 12개 차종에서 제작결함이 발견됐으며, 해당 자동차 소유자는 2017년 1월 18일부터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해당 소프트웨어를 업데이트 받을 수 있다. 

   
2015 렉서스 NX300h

후방 등화장치 및 전원공급 컨트롤 유닛 오류로 트렁크의 주차등이 제대로 작동하지 않을 가능성이 발견됐다. 리콜대상은 2014년 6월 27일부터 2016년 1월 12일까지 제작된 E200 카브리올레 등 4개 차종 996대다.

탑승자 분류 시스템 오류로 동승자석 탑승자를 인지하지 못해 충돌 시 에어백이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을 가능성이 발견됐다. 리콜대상은 2015년 3월 20일부터 2016년 3월 4일까지 제작된 ML 63 AMG 등 8개 차종 124대다. 

BMW코리아 520d xDrive 등 25개 차종과 볼보자동차코리아 XC60 등 6개 차종은 에어백 인플레이터의 제조불량으로 충돌 시 에어백이 작동하지 않을 가능성이 발견됐다. 

BMW코리아는 2016년 7월 29일부터 2016년 10월 12일까지 제작된 520d xDrive 등 25개 차종 548대이며, 해당 자동차 소유자는 2017년 2월 17일부터 BMW코리아 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수리 받을 수 있다. 

볼보자동차코리아의 경우에는 2016년 8월 19일부터 2016년 10월 7일까지 제작된 XC60 등 6개 차종 59대이며, 해당 자동차 소유자는 2017년 1월 20일부터 볼보자동차코리아 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해당 부품을 교체 받을 수 있다. 


페이스북
< 저작권자 © 오토헤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부위별 포토]
사진을 클릭하면 더 큰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최정희 인턴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쏘울 탔던 교황, 이번에는 람보르...
5톤 트럭 6대, 짝퉁 부품 제조ㆍ유통업자 검거
스토닉, 1600만 원대 가솔린과 투톤 이달 30일...
SUV로 승부수, 현대차 2020년까지 8개 모델 ...
제로백 1.9초, 2020 테슬라 로드스터 깜짝 데...
기아 스팅어 미 최고가 5409만 원, 국내보다 비...
기아차, 중국형 스포티지 '즈타오' 최초 공개
온라인 자동차 판매 뜨는데, 한국은 시기상조


캐빈워치, 달리는 키즈 카페 혼다 오딧세이
혼다코리아 미니밴 ‘오딧세이’의 5세대 버전이 본격 판매에 돌입했다. 이에 앞서 판매 가격이 공개되자 1달 동안 ‘오딧... [더보기]
현대차와 2억6000만 명의 시장 '인도네시아'

현대차와 2억6000만 명의 시장 '인도네시아'

지난 9일 오후, 인도네시아 수도 자카르타 보고르 대통...
자동차 전문가 하나 없는 4차 산업혁명 위원회

자동차 전문가 하나 없는 4차 산업혁명 위원회

대통령 직속 4차 산업혁명 위원회가 성황리에 발족했다....

[아롱테크] 이유가 있었던 도어핸들의 진화

[아롱테크] 이유가 있었던 도어핸들의 진화
자동차 도어 래치 시스템은 도어 측면에 위치한 도어핸들을 잡아당기면 링크로 연결된 도어...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자잔미디어 오토헤럴드|발행 및 편집인 : 김흥식|개인정보 및 웹사이트 관리 : 김아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아영
전자간행물 등록번호 : 동작 가 00003|사업자등록번호 : 108-19-31148| 전화번호 : 070-7382-0066
주소: 경기도 군포시 금당로 33번길 1-401호
Copyright 2011 오토헤럴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autoherald.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