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토헤럴드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 추가
최종편집 : 2017.9.19 화 15:20
오토헤럴드
이슈&테마
아주자동차대 재학생, 제네시스ㆍ마세라티 가장 선호
강기호 인턴기자  |  webmaster@autoherald.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3.20  09:43:24
   
국내 브랜드 

아주자동차대학이 오는 3월 31일 ‘2017 서울모터쇼’ 개막을 맞이해 재학생을 대상으로 서울모터쇼에 참가하는 국내외 완성차 브랜드에 대한 학생들의 선호도를 조사했다. 조사결과 국내 브랜드에서는 제네시스, 해외 브랜드에서는 마세라티가 1위를 차지했다.

아주자동차대학은 지난 3월 7일부터 16일까지 10일간 재학생을 대상으로 2017 서울 모터쇼에 참가하는 국내외 브랜드 중에 가장 선호하는 브랜드를 묻는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조사에는 아주자동차대학 전체 재학생의 78%에 이르는 736명의 학생이 참여했다.

조사결과 국내브랜드는 제네시스가 1위(288명, 38% 득표), 현대차가 2위(207명, 27% 득표), 기아차가 3위(106명, 14%)를 차지했다. 해외브랜드는 마세라티가 1위(141명, 19% 득표), 포르쉐가 2위(107명, 14% 득표), 메르세데스-AMG가 3위(103명, 13% 득표), 메르세데스-벤츠가 4위(74명, 9% 득표)를 차지했다.

   
해외브랜드 

현대차그룹에 속한 브랜드인 제네시스와 현대차는 국내브랜드에서 각각 1위, 2위를 차지했다. 최근 종영한 인기드라마 ‘도깨비’에서 주인공 김신(공유)이 몰던 자동차로 화제를 모은 마세라티는 극중 간접광고 효과에 힘입어 해외브랜드에서 1위를 차지했다.

눈에 띄는 대목은 메르세데스벤츠와 AMG가 각각 독립 브랜드로 참가해서 각각 3위와 4위를 차지했다는 사실이다. 3, 4위를 합치면 총 177명, 응답자의 22%가 선호해 1위인 마세라티에 대한 선호를 뛰어넘는 수치를 기록했다. 최근에 메르세데스-벤츠에 대한 대학생들의 선호경향을 읽을 수 있다.

올해로 11회를 맞이하는 ‘2017 서울모터쇼“는 오는 3월 30일부터 4월 9일까지 총 열흘간 경기도 일산 킨텍스(KINTEX)에서 열린다. 이번 모터쇼에는 국내 9개, 수입 18개 등 총 27개의 세계적 완성차 브랜드가 참가한다. 올해 처음으로 제네시스, 메르세데스-AMG가 독립 브랜드로 참가했다.

이들 완성차 업체 외에도 아주자동차대학은 2017 모터쇼에 학생들이 제작한 차량과 드라이빙 시튜레이터를 출품한다. 서울모터쇼를 현장학습과 자동차분야 최신 기술체험의 현장 교육의 장으로 활용하고 있다.


페이스북
< 저작권자 © 오토헤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부위별 포토]
사진을 클릭하면 더 큰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강기호 인턴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제네시스, 중형 럭셔리 세단 G7...
포르쉐, 4도어 스포츠 세단 신형 ‘파나메라 4S’...
제네시스 G70, 세단 라인업 완성...럭셔리 시장...
고휘도 LED 전조등, 일본은 불티 우리는 불법
BMW, M보다 더 강력한 CSL 부활 추진
[IAA 2017]포드, 신형 머스탱 공개...내년...
[기자수첩] 인공지능으로 질주하는 독일 자동차
'2017 IAA' 공개 모델 중 국내 출시 확정 ...


푸조 2008 GT Line '알면 알수록 넘치는 매력'
해치백으로 시작, 지금은 SUV로 변신한 푸조 2008 SUV GT Line을 시승했다. 액티브와 알뤼르 그리고 알뤼르... [더보기]
자율주행차 경쟁력 약화시키는 규제일변 정책

자율주행차 경쟁력 약화시키는 규제일변 정책

국가 경제의 틀에서 보면 자동차는 가장 확실한 미래 먹...
아키텍처에는 자동차의 신차 전략이 숨겨져 있다.

아키텍처에는 자동차의 신차 전략이 숨겨져 있다.

일반적으로 새로운 자동차 한 대를 개발하는데 얼마나 많...

자동차 열쇠가 번거로운 물건이 되고 있다

자동차 열쇠가 번거로운 물건이 되고 있다
번쩍거리는 고리에 나를 달아 허리춤에 걸고 다닌 시절이 있었지. 손가락에 끼워 빙글빙글...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자잔미디어 오토헤럴드|발행 및 편집인 : 김흥식|개인정보 및 웹사이트 관리 : 김아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아영
전자간행물 등록번호 : 동작 가 00003|사업자등록번호 : 108-19-31148| 전화번호 : 070-7382-0066
주소: 경기도 군포시 금당로 33번길 1-401호
Copyright 2011 오토헤럴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autoherald.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