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토헤럴드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 추가
최종편집 : 2017.10.19 목 20:20
오토헤럴드
이슈&테마모터쇼
현대차, 중국 전략형 패밀리 SUV ‘신형 ix35’ 공개
강기호 인턴기자  |  webmaster@autoherald.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4.19  12:36:39
   
 

현대차가 19일(현지시각) 상하이 컨벤션 센터에서 열린 ‘2017 상하이 국제모터쇼’에서 중국 전략형 SUV ‘신형 ix35’와 중국형 쏘나타의 페이스리프트 모델인 ‘올 뉴 쏘나타’를 최초로 공개했다.

이번 모터쇼를 통해 새롭게 외관을 공개한 ‘신형 ix35’는 현대차가 중국 시장 공략을 위해 출시할 현지 전략형 SUV로, ‘ix25 – ix35 – 투싼 – 싼타페’로 이어지는 현대차의 중국 SUV 라인업에서 누적판매 76만대를 기록한 기존 ix35를 대체하는 모델로 자리잡을 예정이다.

‘가족 중심의 실용적인 SUV’라는 상품 콘셉트로 개발된 ‘신형 ix35’는 합리적인 가격과 경제성을 중요시하며 패밀리 SUV에 적합한 공간성을 원하는 고객층을 주요 타깃으로 한다.

   
 

전장 4435mm, 전폭 1850mm, 전고 1670mm, 축거 2640mm의 사이즈가 구현한 ‘신형 ix35’의 외관 디자인은 실용적이면서 세련되고 단단한 느낌의 감성적인 스포티함이 돋보인다.

차량의 전반적인 외관을 살펴보면 강한 힘이 느껴지는 후드라인, 강인한 인상을 주는 윈드쉴드와 리어글라스, 그리고 이를 이어주는 루프라인은 스타일 뿐만 아니라 ‘신형 ix35’의 넓은 실내 공간성을 가늠케 한다.

차량 전면에는 입체적이고 정교한 캐스캐이딩 그릴, 하이테크한 느낌의 헤드램프 디자인과  후면 직선 형태로 꺾인 형상의 리어콤비램프가 차량 전체적인 강인함을 깔끔하게 마무리하며, ‘신형 ix35’의 미래지향적이며 스포티한 감성을 표현한다.

   
 

현대차는 ‘신형 ix35’에 1.4L 가솔린 터보(T-GDI) 엔진과 2.0L 가솔린 엔진, 7단 DCT 등의 변속기를 적용해 갈수록 커지고 있는 중국 소비자의 SUV 수요를 적극 공략할 계획이다.

이밖에도 현대차는 지난 3월 국내에서 출시한 ‘쏘나타 뉴 라이즈’의 중국형 페이스리프트 모델인 ‘올 뉴 쏘나타(현지명 췐신쏘나타)를 이번 모터쇼를 통해 선보이고, 올 하반기에 중국 시장에 출시할 계획이다.

‘올 뉴 쏘나타’는 과감한 조형감과 힘 있는 볼륨감을 선보인 국내 쏘나타 뉴라이즈 디자인과 중국 소비자의 감각에 맞춘 디테일 디자인이 적용돼 새로운 느낌을 그려냈다.

   
 

현대차는 ‘더 나은 삶을 위한 파트너’을 주제로 이번 상하이 모터쇼 부스 내 미래 모빌리티존, 고성능존, 친환경존, 기술 전시존 등을 운영해 현대차의 현재와 미래 기술을 선보이며 관람객들의 눈길을 끌 계획이다.

한편 현대차는 이번 ‘2017 상하이 모터쇼’에 ‘신형 ix35’와 ‘올 뉴 쏘나타’를 비롯해 총 19대의 차량을 전시하고 모터쇼 관람객들에게 현대자동차 브랜드 이미지를 보다 효과적으로 알릴 계획이다.

또한 현대차의 중국 상용차 합자사인 쓰촨현대기차유한공사는 상용차 전용 전시장을 별도로 마련해 중국 전략형 프리미엄급 경형트럭 마이티를 출시하고, 엑시언트, 카운티, 쏠라티 등 차량 6대를 전시한다.


페이스북
< 저작권자 © 오토헤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부위별 포토]
사진을 클릭하면 더 큰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강기호 인턴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BMW, 뉴 520d 럭셔리 스페...
[아롱테크] 반영구 타이밍 체인의 수명 단축법
제네시스, 상품성 강화한' G80 2018' 출시
현대모비스, 파노라마 선루프 에어백 세계 최초 개발
운전 중 휴대전화 ‘즉시 수감 또는 종신형’
[아롱테크] 보기 좋은 대구경 휠의 치명적 단점
아우디, 생명이 걸린 명백한 결함 수개월째 방치
머스탱과 카마로, 돋보이는 아메리칸 머슬카


볼보 XC60, 대중 속으로 파고든 슈퍼 그레잇
6740만 원(더 뉴 볼보 XC60)이 대중적인 가격은 아니다. 그런데도 XC60의 사전 계약은 1000대를 기록했다.... [더보기]
내연기관차 판매 중단, 우리도 가능할까?

내연기관차 판매 중단, 우리도 가능할까?

전기차와 자율주행차는 자동차 산업계 최근의 화두다. 세...
질주하는 전기차, 우리의 대응 전략은

질주하는 전기차, 우리의 대응 전략은

최근 모터쇼의 화두는 전기차와 자율주행차다. 국가적으로...

점유율 10%, 수입차 시장 영국 브랜드의 약진

점유율 10%, 수입차 시장  영국 브랜드의 약진
내수 자동차 시장에서 수입차 판매 비중이 늘어나면서 영국 브랜드의 입지도 함께 커지고 ...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자잔미디어 오토헤럴드|발행 및 편집인 : 김흥식|개인정보 및 웹사이트 관리 : 김아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아영
전자간행물 등록번호 : 동작 가 00003|사업자등록번호 : 108-19-31148| 전화번호 : 070-7382-0066
주소: 경기도 군포시 금당로 33번길 1-401호
Copyright 2011 오토헤럴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autoherald.co.kr